bar_progress

"얼레리 꼴레리 부부 교사, 몰래 뽀뽀하지" 초등교사 연수 공연 '파문'

최종수정 2021.02.20 10:15 기사입력 2021.02.20 10:15

댓글쓰기

경기도교육청 산하 혁신교육연수원에서 진행된 공연 내용이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일고있다. 사진 =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홈페이지 화면 캡처.

경기도교육청 산하 혁신교육연수원에서 진행된 공연 내용이 부적절하다는 비판이 일고있다. 사진 =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 홈페이지 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나한아 기자] 초등 신규교사를 대상으로 진행한 온라인 연수에서 부부 교사를 희화화하고 성희롱했다는 비판이 일고 있다.


경기도교육청 산하 혁신교육연수원은 지난 17일 신규 초등교사 248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교육인 '신규임용예정교사 직무연수'를 실시했다. 이날 1시간 40분 분량인 '힙합으로 듣는 학생과 교사 이야기' 수업에서 현직 초등교사 2명이 나와 학교 생활 팁을 알려주는 힙합 공연을 했다.

이들 강사는 '부부 교사'라는 곡을 열창했다. 해당 곡의 가사엔 '얼레리 꼴레리 너 부부 교사 됐지/ 얼레리 꼴레리 또 몰래 뽀뽀하지/ 얼레리 꼴레리 손잡고 여행 가지/ 얼레리 꼴레리 저출산 해결하지/ 남자는 못 먹어도 무조건 부부 교사/ 방학도 있어 안정적인 월급 퇴근 시간 같아"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를 보던 연수생들은 실시간으로 메시지를 주고받으며 비판을 쏟아냈다. "성인지 감수성이 전혀 없다" "촌스럽고 지질한 남자 교사 감성" "여성혐오적인 내용처럼 보인다" 등의 지적이 이어지자 이날 강사들은 즉시 사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내용이 외부로 알려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결국 연수원은 다음날 한양수 경기도혁신교육연수원장 명의의 사과문을 누리집을 통해 공개하며 "강사 선정과 연수 내용에 대해 꼼꼼하게 검토하지 못한 점 깊이 반성하고 있으며 이에 깊이 사과 말씀 올린다. 향후 심사숙고해 양질의 연수를 준비하도록 노력해 다시는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했다.

그러나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는 다음날인 지난 19일 '자긍심은커녕 수치심만 준 연수, 분노하고 규탄한다'라는 의견문을 내고 "신규교사 연수에 부부 교사 성희롱, 비하하는 내용이라니 개탄스럽다"라면서 "교사들은 물론 전체 교육자의 교권과 자긍심을 무너뜨리는 내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연합회는 경기도교육청의 공식 사과와 재발 방지책을 요구했다.


나한아 인턴기자 skgksdk9115@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다고 난리쳐" 한혜진 "전 남친, 남자 게스트와 오래 대화했...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