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데이브레이크가 부르는 '널 위한 응원가' 공개

최종수정 2020.10.20 09:02 기사입력 2020.10.20 09:0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저기 빛나는 태양을 닮은 네게, 기어이 떠오르고 마는 네게, 그 어떤 어둠도 차가움도 스며들 틈 따윈 없다고."


낮에는 마트 아르바이트생, 밤에는 웹툰을 그리며 치열한 도전을 이어가고 있는 20대 청춘을 위한 '널 위한 응원가'가 공개됐다.

SK텔레콤은 20일 인기가수 데이브레이크, SURL(설)과 함께 20대 청춘들의 이야기를 노래로 만들어 선물하는 캠페인 '널 위한 응원가'의 음원과 영상을 선보였다. 사랑, 학업, 진로 등 다양한 고민을 안고 있는 20대 청춘들에게 그들의 눈높이에 맞춘 응원과 위로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한 캠페인이다.


이번 캠페인에는 20대 청년 약 1300명이 사연을 응모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데이브레이크와 SURL(설)은 사연 중 각 1개씩을 선정, 사연의 주인공과 함께 음원과 관련연상을 제작했다.



먼저 데이브레이크는 웹툰 작가를 꿈꾸며 낮에는 마트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밤에는 웹툰을 그리고 있는 26살 이진희씨의 열정적인 도전을 응원하는 노래 ‘Go on’을 공개했다. SURL(설)은 수제 가방, 목도리 등 소품을 판매하는 1인 기업의 27살 CEO 김나현씨와 함께 ‘빛’이라는 노래를 만들었다. 대학 진학도 포기하고 자신만의 길을 묵묵히 개척하는 그녀의 자유로움과 당당함을 노래로 표현했다.


‘Go on’과 ‘빛’의 주인공인 이진희씨와 김나현씨의 일상과 노래 제작 과정을 담은 영상도 선보인다. 영상 시사에 참여한 20대 청년들은 자신들의 삶과 크게 다르지 않은 주인공들의 모습에 공감을 표하며 많은 위로를 받았다고 답했다.

이들 음원은 이날 낮 12시부터 '플로(FLO)', '멜론', '지니' 등 음원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만날 수 있으며, 관련 영상은 SK텔레콤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시청할 수 있다.


SK텔레콤 송광현 PR2실장은 "이번 캠페인은 20대 청춘들의 눈높이에 맞춰 그들의 꿈과 도전을 응원하고 위로하기 위해 기획됐다"며 "앞으로도 청춘들과 진정성있게 소통하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