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의암호 선박사고로 실종됐던 춘천시청 공무원 시신 발견

최종수정 2020.08.10 09:36 기사입력 2020.08.10 09:3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강원 춘천시 의암호에서 선박 전복사고로 실종된 5명 중 1명인 춘천시 공무원이 닷새만인 10일 오전 숨진 채 발견됐다.


소방청은 강원소방본부 특수 10일 오전 8시경 의암댐 2.5㎞ 지점, 춘천 서면 등선폭포 부근을 수색하던 중 실종된 춘천시청 소속 공무원 이모(32) 씨의 시신을 발견해 수습했다고 밝혔다.

시신이 발견된 장소인 등선폭포 인근에서는 지난 8일 오후 경찰관 이모(55) 경위와 민간업체 직원 김모(47) 씨 등 2명의 시신이 발견된 바 있다.


앞서 지난 6일 오전 의암댐 인근에서 인공 수초섬을 고정 작업하던 민간 고무보트와 춘천시청 행정선(환경감시선), 경찰정 등 선박 3척이 전복되는 사고로 7명이 실종돼 이날 현재까지 1명이 구조되고 4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2명은 아직 발견되지 않았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