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 부평 50대 목사 코로나19 확진…인천 확진자 209명(상보)

최종수정 2020.05.31 16:22 기사입력 2020.05.31 16:22

댓글쓰기

지난 29일 서울 중구 서소문역사공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준비하는 의료진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지난 29일 서울 중구 서소문역사공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준비하는 의료진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박희은 인턴기자] 인천 부평구 소재 교회 목사인 A(57·여)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31일 인천시는 이날 부평구 거주민 A(57·여·인천 209번)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8일 발열·근육통 증상을 느낀 뒤 30일 부평구보건소에서 검체검사를 실시했다.


이후 같은 날 양성 판정을 받아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됐다.


이에 따라 시는 A씨의 가족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진행 후 자가격리하도록 조치 했다.

현재는 A씨의 정확한 감염 경로를 파악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시행 중이다.


한편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현재 인천 코로나19 확진 환자는 총 209명이다.




박희은 인턴기자 aaa34171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