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우한폐렴 사망자 41명으로 늘어…확진자 1000명 넘어(상보)

최종수정 2020.01.25 13:43 기사입력 2020.01.25 10:02

댓글쓰기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이미지출처=AP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최동현 기자] 중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사망자와 환자가 급증하고 있다.


25일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 발표에 따르면 사망자는 41명이다. 전날 하루 동안 16명이 늘었다.


'우한 폐렴'의 진원지인 우한(武漢)이 있는 후베이(湖北)성에서만 39명이 숨졌다. 이 밖에 허베이(河北)성과 헤이룽장(黑龍江)성에서 1명씩 사망했다.


중국 내에서 우한폐렴 확진 진단을 받은 환자는 1287명으로 처음으로 1000명대를 넘어섰다. 확진자 1287명 중 중증은 237명이며 퇴원한 사람은 38명이다. 보고된 의심 환자는 1965명이다.


중국 34개 성(직할시ㆍ자치구) 가운데 서부의 티베트를 제외한 전역에서 환자가 발생했다. 밀접 접촉자 수는 1만5197명에 달했는데 이 가운데 1만3967명은 아직 의학 관찰하에 있다.

중국 본토 밖의 확진 환자는 홍콩이 5명으로 늘었고 마카오는 2명이다.




최동현 기자 nel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