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단독] 김진표 '국무총리 고사' 청와대에 전달…정세균 총리 유력

최종수정 2019.12.11 09:47 기사입력 2019.12.11 09:47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단독[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유력한 국무총리 후보로 거론돼온 김진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청와대에 총리직 고사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확인됐다. 차기 총리로는 정세균 전 국회의장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여권의 한 관계자는 11일 "김 의원이 지난 주말 청와대 고위 인사를 만나 총리직을 수행하기 어려울 것 같다는 이야기를 한 것으로 안다"며 "민주노총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 등 진보진영에서 반대 의견이 계속 나오자 김 의원이 대통령께 짐이 되지 않는 방법을 선택한 것 같다"고 말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전진영 기자 jintonic@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