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G, 홍대 상상마당에서 ‘웬즈데이 프로젝트’ 공연 개최

최종수정 2019.06.20 09:11 기사입력 2019.06.20 09:11

댓글쓰기

KT&G, 홍대 상상마당에서 ‘웬즈데이 프로젝트’ 공연 개최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KT&G가 싱어송라이터 윤현상과 함께 홍대에 위치한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에서 ‘웬즈데이 프로젝트’ 공연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공연은 오는 26일부터 4주간 매주 수요일 저녁 8시에 펼쳐진다.


웬즈데이 프로젝트는 실력 있는 신진 뮤지션을 대중에게 소개하기 위해 기획됐다. 출연 뮤지션은 4주 간 하나의 주제로 매주 서로 다른 콘셉트의 공연을 진행한다. 이를 통해 관객들은 뮤지션의 다양한 매력을 느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행사 첫해인 2012년에는 싱어송라이터 최고은을 시작으로 옐로우몬스터즈, 선우정아, 두번째달, 고상지 등 실력파 뮤지션들이 그간 프로젝트에 참여해 관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여덟 번째 주인공인 윤현상은 2012년 SBS TV 'K팝스타'에 출연해 톱8까지 진출했다. 서정적인 보컬과 뛰어난 프로듀싱 능력으로 듣는 이에게 감동을 전하며 현재까지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이번 공연은 윤현상이 직접 구성한 밴드로 무대를 꾸민다. 풍성한 밴드사운드를 활용해 공연 타이틀 ‘러버’에 걸맞는 사랑과 연애에 대한 다양한 감정을 보다 극적으로 선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전석 좌석 공연으로 진행되며, 네 차례의 공연 모두 ‘멜론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장은 “KT&G 상상마당은 기획 공연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인디 음악을 대중에게 꾸준히 선보이고 있다”며 “앞으로도 뮤지션들이 지속적으로 음악 활동을 펼치며 대중과 소통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