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전자, 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강화…"AI 스피커로 냉장고 속 확인"

최종수정 2019.02.19 11:00 기사입력 2019.02.19 11:00

댓글쓰기

삼성전자, 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강화…"AI 스피커로 냉장고 속 확인"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삼성전자와 데이코가 19일부터 21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KBIS 2019(The Kitchen & Bath Industry Show 2019)'에 참가해 프리미엄 빌트인 가전 라인업을 대거 공개한다.


KBIS는 전 세계 600여개 업체가 참가하는 북미 최대 규모의 주방·욕실 관련 전시회로 올해 삼성전자는 데이코와 함께 총 400평 규모로 참가했다.

삼성전자가 새롭게 선보이는 '투스칸 스테인리스(Tuscan Stainless)' 주방 가전 패키지는 일반적인 스테인리스 소재와 달리 고급스러우면서도 따뜻한 색감을 살렸다. 투스칸 스테인리스는 미국 밀레니얼 세대의 선호도를 바탕으로 풍요로운 자연과 흙이 지닌 감성에서 영감을 받아 개발됐으며, 브라운 계열 색상을 가미하고 반무광으로 처리해 메탈 소재가 주는 차가운 느낌을 덜어낸 것이 특징이다.


또 삼성전자는 4년 연속 'CES 혁신상'을 수상한 냉장고 '패밀리허브'와 인공지능(AI) 스피커 '갤럭시 홈'을 중심으로 주방·거실·자녀방 등으로 꾸며진 '커넥티드 리빙존(Connected Living Zone)'을 마련한다. 관람객들은 이 공간에서 AI 플랫폼 '뉴 빅스비'를 통해 연결성과 편리성이 강화된 홈 사물인터넷(IoT) 서비스를 체험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거실에서 갤럭시 홈을 통해 음성명령을 하면 시청하던 스마트 TV로 패밀리허브 냉장고에 보관중인 식품을 확인하거나, 스마트폰이 다른 방에 있어도 주방에서 패밀리허브 냉장고로 전화를 받는 등의 경험이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프리미엄 드레스룸과 세탁실 등으로 구성된 '라이프스타일 이노베이션 존(Lifestyle Innovation Zone)'을 꾸미고 의류청정기 '에어드레서'·세탁기·건조기 신모델 등의 제품들도 소개한다. 특히, 삼성전자는 지난 CES 2019에 첫 선을 보인 바 있으며 미국 현지 생산을 위해 개발된 드럼 세탁기에 이어 전자동 세탁기 신제품을 공개한다. 이 제품은 세탁시간을 30분대로 줄여주면서도 탁월한 세탁력을 유지하는 것이 특징이다.

강봉구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전략마케팅팀 부사장은 "AI와 IoT 기술이 대중화되고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이 밀레니얼 세대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다"며 "삼성전자는 혁신적인 기술과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의 라이프스타일 변화에 맞는 가치를 제공해 글로벌 빌트인 가전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