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수 강타, 스톡옵션 물량 전부 현금화

최종수정 2019.01.04 16:42 기사입력 2019.01.04 16:42

댓글쓰기

가수 강타. (에스엠 공식 홈페이지 캡처)

가수 강타. (에스엠 공식 홈페이지 캡처)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가수 강타가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 물량 전부를 현금화했다. 강타의 본명은 안칠현이다.

에스엠 은 비등기 임원인 안칠현 이사가 지난해 12월 말 보유지분 전부(5500주)를 장내매도했다고 4일 공시했다. 주당 처분단가는 5만3500원으로, 처분 규모는 약 2억9000만원으로 계산된다. 이번에 처분한 주식은 지난해 12월 초 행사한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 물량이다. 스톡옵션 행사가가 주당 3만5587원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1억원가량의 차익을 남긴 것으로 보인다.

한편 주식매수선택권이란 임직원에 유리한 가격으로 회사의 신주를 매입할 수 있도록 하는 권리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