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가성비 뛰어넘는 가용비族 점령한 온라인몰…"많이 퍼줘야 구매"

최종수정 2017.06.08 08:57 기사입력 2017.06.08 08:57

댓글쓰기

생필품, 생수, 과자 등 대용량·묶음 선호
매출·판매 비중 동시에 ↑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가성비(가격 대비 성능)'에 이어 '가용비(가격 대비 용량)'가 불황 속 쇼핑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다.

8일 온라인 쇼핑몰 옥션에 따르면 이 업체에서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대용량·묶음 제품 판매량은 품목별로 지난해보다 최대 10배 이상 급증했다.
우선 소모성이 강한 생필품군에서 대용량·묶음 제품 인기가 두드러졌다. 칫솔(83%), 면도용품(71%), 방향제(91%), 화장지(44%), 핸드워시(75%), 비누(38%), 샴푸·린스(25%), 바디용품(19%), 주방세제(49%), 섬유유연제(20%) 등 대부분 품목의 매출 증가율이 높았다.

이런 가운데 대용량 제품의 판매 비중도 커지고 있다. 옥션에서 샴푸·린스의 대용량 제품 비중은 지난해 14%에서 올해 19%로 늘었다. 대용량 주방세제 비중도 지난해 12%에서 올해 16%로 올라왔다.

생필품 외 식품군에서도 대용량을 찾는 소비자가 많다. 매일 마시는 생수가 대표적이다. 생수 대용량 묶음을 찾는 고객이 크게 늘었다. 1~5월 판매량은 지난해보다 10배(977%)이상 폭증했다. 유통기한이 길어 장기간 보관이 용이한 가공식품류 역시 대용량 제품 판매가 31% 늘었다. 대용량 과자(간식) 매출은 13% 증가했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