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12·31 촛불집회]1000만 넘을까, '송朴영신' 10차 촛불집회 열려

최종수정 2016.12.31 17:09 기사입력 2016.12.31 17:00

댓글쓰기

지난 24일까지 연인원 890만명, 110만명 이상 참석하면 1000만 넘어

[12·31 촛불집회]1000만 넘을까, '송朴영신' 10차 촛불집회 열려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올해 마지막 날인 12월31일 서울 도심에서는 박근혜 대통령 퇴진을 요구하는 10차 촛불집회가 열린다.

박근혜정권퇴진 비상국민행동(퇴진행동)은 올해 마지막 촛불집회인 만큼 이번 10차 집회를 '송구영신'을 변형한 '송박영신(送朴迎新)' 범국민행동의 날로 정했다.
이날 촛불집회는 오후 7시부터 1시간 동안 광화문광장에서 집회를 한 뒤 오후 8시 송박영신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번 콘서트에는 '아름다운 강산'으로 유명한 가수 신중현씨의 아들인 기타리스트 신대철씨와 가수 전인권씨도 출연한다.

이어 오후 9시30분부터는 청와대와 헌법재판소, 총리공관으로 행진을 벌인다. 또 집회 참가자들은 보신각으로 집결해 제야의 종 행사에 참석한 시민들과 합류한다.

이날 10차 집회로 참석자 연인원이 1000만명(주최 측 추산)이 넘을지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주최 측인 퇴진행동은 이달 24일 9차 집회까지 연인원이 890만명이라고 밝혔다. 이날 집회에 110만명 이상이 참석하면 연인원 1000만명을 넘어서게 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