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슈퍼맨' 선물에 밀린 설현, "누나야 선물이야?" 서언·서준 묵묵부답

최종수정 2016.12.26 03:05 기사입력 2016.12.26 00:03

댓글쓰기

AOA 설현.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AOA 설현. 사진=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쳐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슈퍼맨' AOA 설현이 비밀 산타로 변신해 깜짝 등장했다.

25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이휘재의 쌍둥이 아들 서언과 서준 앞에 산타가 돼 나타난 설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설현은 머리부터 발끝까지 산타 복장을 하고 수염까지 붙인 채 서언과 서준을 찾았다. 설현의 완벽 분장에 평소 눈치 빠르기로 유명한 이휘재조차 알아보지 못했다.

설현은 쌍둥이에게 “방에 선물을 놓고 가겠다”고 한 뒤 급하게 산타 옷을 벗고 선물보따리 안에 숨었다.

설현은 "서언과 서준을 꼭 보고 싶었다. 올해가 가기 전에 산타로 분장해 꼭 만나고 싶었다"며 소감을 전했다.
하지만 서언과 서준이 선물에만 집중하자 설현은 당황함을 감추지 못했다. 자신을 발견하고도 심드렁한 반응을 보이는 쌍둥이에게 설현은 “누나가 좋아? 선물이 좋아?”라고 물었지만 쌍둥이는 선물 푸는 데만 집중해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아빠 이휘재는 설현을 알아본 뒤 만면에 웃음꽃이 피었다. 이휘재는 휴대전화로 설현의 사진을 찍는가 하면 지인에게 연락해 집에 설현이 찾아왔다고 자랑해 폭소를 유발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