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민주, 황교안 때리기…"어설픈 대통령 코스프레"

최종수정 2016.12.19 23:27 기사입력 2016.12.13 10:34

댓글쓰기

민주, 황교안 때리기…"어설픈 대통령 코스프레"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더불어민주당은 13일 "황교안 권한대행이 어설픈 대통령 코스프레나 박근혜 2기를 꿈꾼다면 국민이 용서치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기동민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황 권한대행의 국회 대정부질문 출석을 압박하며 이 같이 밝혔다.
기 원내대변인은 "황 권한대행은 여야정 협의체 구성에 적극 협력하고, 국회 대정부 질문에 출석해야 한다"며 "이는 민의를 대변하는 유일한 헌법기관인 국회와 소통해서 국정 혼란을 수습하고, 민생을 챙기겠다는 의지를 가늠하는 바로미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그는 "전례가 없다는 말로 피해갈 생각하지 말라"며 "국민의 인내심을 시험하지 마시기 바란다"고 논평했다.

아울러 기 원내대변인은 "우리당이 황 권한대행을 지켜보는 이유는 오직 하나 법치주의에 대한 존중 때문이다"라며 "그 동안 그가 보인 말과 행동을 따지면 결격 사유는 백가지도 넘는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기 원내대변인은 이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에 대해서도 '문제는 생겼지만, 책임은 없다'는 식의 대통령식 유체이탈 화법만 되뇌였을 뿐, 그 어떤 책임도 지려 하지 않았다"며 "어느 모로 봐도 책임총리와는 거리가 멀다"고 일침을 가했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