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고차 시세정보' 정부가 확인해 매월 공개

최종수정 2016.12.11 11:00 기사입력 2016.12.11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정부가 중고차 시세 정보를 월 단위로 제공한다.

국토교통부는 11일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중고차의 제작자, 차종, 연식, 시세정보 등의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전국자동차매매사업조합연합회, 한국자동차매매사업조합연합회, 현대캐피탈, KB차차차, SK엔카 등 5개 기관 정보를 교통안전공단이 취합해 공개하는 방식이다.

온라인은 자동차민원대국민포털(www.ecar.go.kr)을 통해 지난 9월부터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달에만 6만2155건의 조회가 있었다. 모바일 서비스는 이달부터 시작됐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 서비스로 소비자가 충분한 사전 정보를 갖고 중고차를 구매할 수 있을 것"이라며 "소비자 피해를 예방하고 중고차 시장의 투명성을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