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꽃놀이패' 강승윤 덕에 꽃길 간 유병재, "누가 나 불러준 것 처음" 애잔

최종수정 2016.12.19 18:55 기사입력 2016.12.04 17:18

댓글쓰기

강승윤 유병재. 사진=SBS '꽃놀이패' 방송 캡쳐

강승윤 유병재. 사진=SBS '꽃놀이패'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꽃놀이패'에서 유병재가 꽃길을 걸었다.

4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꽃놀이패'에서는 강승윤의 배려로 꽃길을 걷게 된 유병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강승윤은 환승을 하면서 유병재를 꽃길로 환승시켰다. 강승윤은 "더 간절한 분을 선택하기로 했다"라며 유병재를 환승시킨 이유를 밝혔다.

기쁨을 주체 못한 유병재는 앞으로 뛰어나가며 벅차오르는 감정을 표현했다.

유병재는 "누가 나 꽃길에 불러준 거 처음이다. 사람들이 되게 나 미워한다"고 말해 짠한 마음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서장훈이) YG 모종의 거래가 있을 거라고 고소한다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