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무선 이어폰 '에어팟' 출시 임박…팀 쿡 "수주 내 출시"

최종수정 2016.12.01 07:59 기사입력 2016.12.01 07:59

댓글쓰기

이메일로 출시 일정 문의한 고객에게 팀 쿡 CEO 직접 답장
팀 쿡 CEO "마무리 작업중…수 주 내 출시 예상"

무선 이어폰 '에어팟' 출시 임박…팀 쿡 "수주 내 출시"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팀 쿡 애플 CEO가 출시 일정이 미뤄졌던 무선 이어폰 '에어팟'을 몇 주 내로 출시하겠다고 밝혔다.
30일(현지시간) 애플 전문 매체 맥루머스에 따르면 팀 쿡 애플 CEO가 애플의 한 고객에게 "수 주 내에 에어팟 발송을 시작할 것"이라는 내용으로 답장을 보냈다.

해당 고객은 팀 쿡 에게 "업무 중에는 이어팟을 사용하면서 동시에 아이폰7을 충전할 수 없다"며 " 한 달이 걸리는지 6개월이 걸리는 지 알고 싶으니 출시 일정을 알려달라"고 이메일을 보냈다.

이에 대해 팀 쿡 CEO는 "출시가 지연돼 죄송하다"며 "현재 마무리 작업을 거치고 있고 몇 주 내에 출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애플은 당초 10월 말 에어팟을 출시할 계획이었지만, 맥 이벤트를 앞두고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하다는 이유로 제품 출시를 연기했다. 애플은 정확한 출시일에 대해 공개하지 않았지만 올해 12월~내년 1월 사이에 출시될 것이라는 루머가 돌았다.

애플 웹사이트의 에어팟 섹션에는 '곧 출시 예정'과 '현재 판매 불가'라고 표시돼있다.

에어팟은 1회 충전하면 최대 5시간 음악을 청취할 수 있다. 에어팟 충전은 휴대용 케이스로 할 수 있는데, 이 케이스에는 자체 배터리가 내장돼있다.

에어팟은 1회 충전하면 최대 5시간 음악을 청취할 수 있다. 에어팟 충전은 휴대용 케이스로 할 수 있는데, 이 케이스에는 자체 배터리가 내장돼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애플이 처음 선보이는 무선 이어폰 에어팟은 159달러로, 한국 출시가격은 21만5000원으로 책정됐다. 마이크 기능이 내장돼있어서 통화를 할 수 있지만 별도의 물리적 버튼이 없기 때문에 시리를 불러서 통화나 음악을 재생해달라고 명령해야 한다. 노래를 실행하거나 정지시킬 때는 에어팟을 두 번 두드리면 된다.

에어팟 충전은 휴대용 케이스로 할 수 있는데, 이 케이스에는 자체 배터리가 내장돼있다. 에어팟은 1회 충전하면 최대 5시간 음악을 청취할 수 있다. 충전 케이스를 들고 다니며 틈틈이 충전해야 하루종일 사용할 수 있다. 블루투스 기능을 지원하기 때문에 애플이 아닌 기기와도 연동된다.

에어팟은 선이 없기 때문에 분실 우려가 높고 한 짝만 잃어버려도 새 제품으로 구입해야 하므로 잃어버리지 않도록 각별히 신경써야 한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