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NS홈쇼핑, 내년 초 편의점 택배 서비스 도입

최종수정 2016.11.18 09:39 기사입력 2016.11.18 09:39

댓글쓰기

안심ㆍ편의 더해 배송경쟁력↑
NS홈쇼핑, 내년 초 편의점 택배 서비스 도입

[아시아경제 조호윤 기자]NS홈쇼핑이 '안심'과 '편의'를 더한 배송 서비스를 통해 경쟁력을 높인다. NS홈쇼핑은 최근 시행한 안심택배서비스를 필두로 내년 초에는 '편의점택배 서비스'를 도입해 배송경쟁력을 높일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지난 9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안심택배 서비스는 1인 가구 여성이 안심하고 편리하게 택배를 수령할 수 있도록 집 대신 무인택배함을 통해 배송을 받는 서비스다. 현재 NS홈쇼핑은 서울, 경기, 대구, 부산, 제주 등 12개 지자체에 설치된 전국 248개의 무인택배함에 배송을 시행하고 있다.

무인택배함은 관공서와 주유소 등 접근성이 편리한 곳에 위치하고 있으며, 운영중인 지자체에서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안심택배 서비스 이용방법은 NS홈쇼핑에서 상품을 주문할 때 배송주소를 원하는 무인택배함으로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도착된 물품은 휴대폰으로 함께 전송된 인증번호를 통해 쉽게 찾을 수 있다.

내년 초 도입 예정인 '편의점택배 서비스'는 GS25, CU 등 전국 1만8500개 편의점에 택배를 위탁보관하고, 고객이 원하는 시간에 수령하는 서비스다. 편의점택배 서비스도 상품 주문시 배송주소를 원하는 편의점으로 지정하면 되고, 상품 도착 후 알림 문자를 통해 해당 편의점에서 바로 수령할 수 있다.

NS홈쇼핑은 배송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를 확대하고 있다. 3월에는 업계 최초로 가구, 가전 상품도 택배처럼 배송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설치택배 서비스'를 도입한 바 있다. 이를 통해 평균 3일 소요되는 배송정보 확인이 실시간으로 가능해지면서, 도입 7개월 만에 고객클레임이 43.8% 감소하고 배송확인 절차가 간소화 되면서 월 평균 약 2000만원의 비용 절감 효과를 보고 있다.
조호윤 기자 hodo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