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칼로리 낮은 알룰로스로 담그는 환절기 필수 레몬청

최종수정 2016.11.20 08:00 기사입력 2016.11.20 08:00

댓글쓰기

건강관리가 필요한 환절기
비타민 풍부한 홈메이드 레몬청 인기

칼로리 낮은 알룰로스로 담그는 환절기 필수 레몬청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찬바람이 불어오는 계절이 시작됐다. 요즘같이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건강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비타민C가 풍부한 과일이나 채소 같은 음식을 챙겨먹는 것이 환절기 건강 관리에 도움이 된다.

비타민 C가 풍부한 레몬에 설탕을 넣어 만든 레몬청은 수시로 마실 수 있는 레몬차로 쉽게 활용 가능하다. 레몬청을 더 건강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레몬과 설탕 등 재료부터 꼼꼼히 따져야 한다.
레몬청을 담글 때 주재료로 들어가는 설탕 대신에 칼로리가 낮은 알룰로스로 만드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알룰로스는 무화과,포도 등의 존재하는 자연존재 성분으로 칼로리가 제로다.

최근에 출시된 알룰로스가 함유된 ‘백설 스위트리알룰로스’는 설탕에 가까운 단맛을 내면서도, 칼로리는 1g당 0.35kcal에 불과하다. 또 입자가 고와 레몬청 등 담금에 사용하면 잘 녹아 청이 잘 우러나도록 도와준다.

알룰로스뿐만 아니라, 몸에 설탕 흡수를 줄인 ‘백설 스위트리자일로스’ 설탕을 사용하는 방법도 있다.‘백설스위트리자일로스 설탕’은 자작나무, 메이플 등 자연에서 유래한 자일로스 성분이 들어 있는데, 바로 이 성분이 설탕이 포도당과 과당으로 분해되는 것을 억제해줘 설탕이 몸에 흡수되는 것을 줄여주는데 도움을 준다.
신선한 레몬을 고르는 것도 중요하다.신선한 레몬은 양끝이 대칭이며 타원형이고 껍질 표면에 광택이 나고 단단한 것이 좋다. 레몬청을 담그는 방법은 어렵지 않다.베이킹소다로 깨끗이 씻은 레몬을 슬라이스 한 다음 씨를 빼 주고, 담금병에 레몬과 백설 스위트리알룰로스를 켜켜이 담고 밀봉하면 완성된다.

레몬청을 만들어 두면 여러모로 유용하다.탄산수나 맥주와 섞어마시면 고급스러운 음료로 즐길 수 있고, 초고추장, 간장, 마요네즈 등과 섞으면 감칠맛을 높이는 만능소스로 활용하면 각종 요리에 감칠맛을 더해줘 겨울철 입맛을 돋우는데 도움이 된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