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포토]산산조각난 트럼프 명패…용의자 "성추행 여성 위한 일"

최종수정 2016.10.27 07:19 기사입력 2016.10.27 07:19

댓글쓰기

▲산산조각난 트럼프 명패. (AP=연합뉴스)

▲산산조각난 트럼프 명패. (AP=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미국 로스앤젤레스 할리우드의 '명예의 거리'에 있는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대선후보의 명패가 26일(현지시간) 곡괭이로 산산조각이 나 있다. 범행을 저지른 용의자는 제이미 오티스로, "트럼프가 성추행한 여성들을 위해 한 일"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트럼프는 지난 2007년 1월 16일 할리우드 명예의 거리에 입성했다.

할리우드(미국) = AP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