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갤노트7 타격 예상보다 적었다“

최종수정 2016.10.07 08:55 기사입력 2016.10.07 08:55

댓글쓰기

동부증권

[아시아경제 권성회 기자] 삼성전자 가 올해 3분기 잠정 영업이익이 7조8000억원이라고 7일 공시했다. 시장 예상치를 상회하는 수치에 ‘갤럭시노트 7 폭발’ 타격이 생각보다 적었다는 진단이 나왔다.

권성률 동부증권 연구원은 “‘갤노트 7’ 타격이 예상치보다 적었다고 파악된다”며 “반도체나 디스플레이 부문에서는 시장의 예상보다 1000억~2000억원 높은 영업이익을 올린 것으로 보고 있다”고 평가했다.
올해 4분기 실적은 3분기보다 더 나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권 연구원은 “갤노트 7 타격이 발생했던 3분기와 달리 IM 부문에서 실적이 개선될 것”이라며 “메모리가격 상승분이 반영된다는 점도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권성회 기자 stre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