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짜사나이' 말 귀 못 알아듣는 박재정, '죄송'만 연발

최종수정 2016.10.03 00:18 기사입력 2016.10.03 00:18

댓글쓰기

이시영 박재정. 사진=MBC '진짜사나이' 방송 캡쳐

이시영 박재정. 사진=MBC '진짜사나이' 방송 캡쳐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진짜사나이' 박재정이 연신 '죄송'을 연발했다.

2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사나이'에서는 해군부사관 특집에 출연 중인 가수 박재정의 실수 연발 전화수 체험기가 그려졌다.

지난 방송부터 '어두운 귀'로 상부의 명을 제대로 전달하지 못했던 박재정은 이날 역시 실수를 연발했다.

박재정은 한 단어도 제대로 알아듣지 못하고 연신 '죄송'을 외쳐 모든 사람을 당황케 했다. 선임이 참을성 있게 몇 번씩 다시 말해 줬지만 박재정은 말을 더듬더니 결국 '죄송'으로 마무리해 보는 사람을 안타깝게 했다.

결국 이시영과 임무를 교체하게 된 박재정은 좌절을 맛봤다.
교체된 이시영은 FM으로 모든 전달사항을 완벽하게 이행해 상사의 칭찬을 받았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