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넥슨,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 퍼블리싱 계약 체결

최종수정 2016.09.12 11:08 기사입력 2016.09.12 11:08

댓글쓰기

'트리 오브 세이비어' PC 온라인게임 IP 활용한 모바일 MMORPG

넥슨,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 퍼블리싱 계약 체결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넥슨이 IMC게임즈의 모바일 게임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 퍼블리싱을 맡는다.

12일 넥슨은 IMC게임즈와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가칭)'의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은 PC온라인게임 트리 오브 세이비어를 모바일로 만든 MMORPG 게임이다. 그래픽과 콘텐츠는 계승하면서도 간편한 조작과 직관적인 유저 인터페이스를 반영했다.
넥슨은 '트리 오브 세이비어 모바일'의 글로벌 서비스 판권(중화권 제외)을 확보해 안드로이드OS와 iOS버전으로 출시할 예정이다.

김학규 IMC게임즈 대표는 "온라인게임에 이어 모바일 신작으로 넥슨과 협력 관계를 이어가게 되어 기쁘다"며 "모바일 환경에 최적화된 시스템과 양질의 콘텐츠를 넥슨과 함께 글로벌 모바일 시장에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박지원 넥슨 대표는 "우수한 개발력을 지닌 IMC게임즈의 모바일 신작은 넥슨의 모바일게임 라인업을 한층 더 탄탄하게 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성공적인 글로벌 모바일 타이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