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자철·지동원 동반 출전, 아우크스부르크는 개막전 패배

최종수정 2016.08.28 08:57 기사입력 2016.08.28 08: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독일 프로축구 아우크스부르크의 듀오 구자철(27)과 지동원(25)이 분데스리가 개막경기에 동반 출전했으나 팀 패배를 막지 못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28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의 SGL 아레나에서 열린 2016~2017시즌 분데스리가 1라운드 홈경기에서 볼프스부르크에 0-2로 졌다.

구자철은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고, 지동원은 후반 17분 오른쪽 공격수로 교체 투입됐으나 둘 다 공격포인트를 기록하지 못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전반 35분 볼프스부르크의 다니엘 디다비에게 결승골을 허용했고, 후반 44분 리카르도 로드리게스에게 프리킥 추가골을 얻어맞아 추격의지가 꺾였다. 도르트문트의 박주호는 마인츠와 정규리그 1라운드 경기에 결장했고, 팀은 2-0으로 이겼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