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뮤뱅' 엑소, 블랙핑크 제치고 1위…"오빠들이 사랑합니다"

최종수정 2016.08.26 19:51 기사입력 2016.08.26 19:51

댓글쓰기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그룹 엑소가 '뮤직뱅크' 1위를 차지했다.

26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엑소의 '라우더(Louder)'와 블랙핑크의 '휘파람'이 1위 후보에 올랐다.

이날 엑소는 특정 상품 브랜드 언급으로 인해 원제인 '로또(Lotto)'를 '라우더'로 바꾼 채 무대를 꾸몄다. 발목 부상을 당해 함께 하지 못한 카이를 제외한 8명의 멤버들은 칼군무와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엑소는 블랙핑크를 제치고 1위를 거머쥐며 음악방송 2관왕에 등극했다. 엑소는 1위로 호명되자 "항상 엑소를 위해 애쓰시는 매니저 형들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멤버 수호는 "엑소엘 여러분 감사드린다. 오빠들이 모르는 것 같아도 다 알고 듣고 보고 있으니까 알아주셨으면 좋겠다. 정말 사랑한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엑소는 이어진 앵콜 무대에서 1위 공약으로 내건 수호의 헹가래를 선보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