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진욱 고소인 A씨 '허위 진술' 자백?…성폭행 혐의 벗나

최종수정 2016.07.27 13:31 기사입력 2016.07.27 00:00

댓글쓰기

이진욱 / 사진=KBS2 연예가중계 캡처

이진욱 / 사진=KBS2 연예가중계 캡처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배우 이진욱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던 A씨가 무고혐의를 자백했다.

26일 오후 디스패치는 성폭행 혐의로 피소된 이진욱이 성폭행 혐의를 벗었다고 보도했다. 고소인 A씨가 진술을 번복하며 허위 고소임을 인정했다는 것.
매체에 따르면 강남수서경찰서는 이날 A씨를 상대로 4번째 소환 조사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A씨는 자신의 진술이 거짓임을 밝히며 "이진욱과의 관계에서 그 어떤 강제성도 없었다"고 자백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A씨는 지난 14일 오후 자신의 원룸에서 이진욱에게 강간을 당했다며 이진욱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다.
그는 당일 입었던 속옷 및 상해진단서도 함께 제출하며 신빙성을 높이는 듯 보였다. 그러나 경찰 조사 결과 A씨의 진술은 거짓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에 대해 수서경찰서 관계자는 "A씨는 무고죄가 인정된다. 구속영장 청구를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경찰은 향후 A씨의 무고 동기를 추가로 조사할 예정이며, 통신내역 등을 바탕으로 협력자(공범) 여부도 확인할 계획이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