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희옥 "새누리당, 호남서도 새로운 출발·희망 돼야"

최종수정 2016.07.26 13:56 기사입력 2016.07.26 13:56

댓글쓰기

김희옥 "새누리당, 호남서도 새로운 출발·희망 돼야"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김희옥 새누리당 혁신비상대책위원장은 26일 "새누리당은 호남에서도 새로운 출발, 새로운 희망이 돼야 한다"며 내년 정권 재창출의 의지를 다졌다.

김 위원장은 이날 전북 전주시에서 열린 정운천 전북도당위원장 취임식에 참석해 "오늘 이 자리가 대선 승리의 각오를 다지고, 전북 발전 100년 대계를 세우는 첫 걸음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정 위원장과 9명의 당협위원장 그리고 당원동지 여러분이 더 많은 호남인들이 새누리당을 지지하실 수 있도록 진정성을 가지고 지역 발전을 위해 헌신한다면 내년 대선에서 높은 득표율도 가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풍부한 경륜과 역량을 갖춘 정 위원장은 앞으로 전북 발전을 이끌 적임자"라며 "전북의 현안을 해결해 나가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해 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끝으로 김 위원장은 "지성이면 감천이라는 말이 있다"며 "정 위원장이 중심이 되어 전북 발전에 헌신한다면 전북도민들도 새누리당에 마음을 활짝 여실 것이라고 확신이 된다"고 말했다.
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