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공항·제주항공, 송중기 체험존 개장

최종수정 2016.07.07 10:50 기사입력 2016.07.07 10:41

댓글쓰기

환승객 겨냥 한류스타 마케팅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와 제주항공 (대표 최규남)은 ‘한류스타 송중기 디지털체험존’을 7일 개장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 출국장 면세구역 3층(동편 안내데스크 인근)에 설치된 한류스타 체험존은 ‘송중기와 함께 여행을 떠나요’라는 주제로 제주항공 모델인 배우 송중기와 관련된 다양한 콘텐츠로 꾸몄다.
행사장에는 홀로그램으로 구현된 송중기의 디지털 마네킹과 송중기가 조종하는 제주항공 항공기를 탑승체험 할 수 있는 ‘가상현실(VR) 체험존’, 송중기가 촬영 당시 실제 착용했던 조종사 유니폼 등이 전시됐다.

인천공항공사는 "제주항공과 공동으로 추진하는 한류스타 마케팅이 인천공항 브랜드 홍보 강화와 신규 환승수요 유치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외국인 방문객들에게 한류를 알리고 한국 재방문율을 높이는 데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했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인천공항은 지난 4월 국적 LCC 네트워크 확대 및 환승객 증대를 위한 MOU를 체결했으며, 이번 한류스타 체험존 조성과 같이 국적사와 공동 환승마케팅을 비롯한 다양한 협업 활동을 강화해 LCC 성장 지원과 여객 증대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천공항에서 저비용항공사(LCC)가 차지하는 여객 점유율은 작년 기준 15.9%로, 올해는 20%를 달성할 것으로 전망된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