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수지 "어서와~이런 꽃고딩은 처음이지?"

최종수정 2016.06.22 16:39 기사입력 2016.06.22 16:39

댓글쓰기

수지, 김우빈/사진=삼화 네트웍스

수지, 김우빈/사진=삼화 네트웍스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 김우빈과 배수지가 '교복'입은 모습도 완벽하게 소화하면서 '역대급 비주얼 커플'다운 커플룩을 선보였다.

오는 7월 6일 첫 방송 될 KBS 새 특별기획드라마 '함부로 애틋하게'는 어린 시절 가슴 아픈 악연으로 헤어졌던 두 남녀가 안하무인 '슈퍼갑 톱스타'와 비굴하고 속물적인 '슈퍼을 다큐 PD'로 다시 만나 그려가는 까칠하고 애틋한 사랑 이야기다.

김우빈과 배수지는 각각 최고의 한류 배우 겸 가수로 조각 비주얼에 명석한 두뇌까지 갖춘 '초절정 시크남' 신준영 역과 강자 앞에 한없이 약한 '비굴녀' 노을 역을 맡아, '우수 커플'의 케미를 발산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김우빈과 배수지가 상큼 발랄한 고등학생 교복을 입은 채 달달한 '어깨동무' 스킨십을 나누는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날 김우빈과 배수지는 끊임없이 대화를 나누며 호흡을 맞추는 모습으로 열정을 드러냈다. 촬영하는 위치에 그대로 선 채 대사를 읊거나 장면에 맞는 제스처를 이것저것 취해 보는 등 연출에 적극적으로 임하는 두 사람으로 덕분에 완벽한 장면이 만들어졌다.
'함부로 애틋하게'는 오는 7월 6일 오후 10시 첫 방송될 예정이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