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네시스 G80 사전계약 실시… 4720만~7270만원

최종수정 2016.06.13 11:14 기사입력 2016.06.13 11:14

댓글쓰기

제네시스 G80

제네시스 G80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제네시스 두 번째 모델인 G80의 사전계약이 시작됐다. 가장 낮은 트림인 럭셔리가 4720만원으로 가장 높은 파이니스트는 7270만원이다.

13일 제네시스는 내달 7일 출시 예정인 대형 럭셔리 세단 G80을 전국 영업점을 통해 사전계약에 나선다고 밝혔다.

G80는 가솔린 3.3과 3.8 두 가지 모델로 선보인다. ▲3.3 모델의 럭셔리, 프리미엄 럭셔리 ▲3.8 모델의 프레스티지, 파이니스트 등 총 4개 트림이다. 판매가는 개별소비세 3.5% 기준시 3.3 모델이 ▲럭셔리 4720만~4820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5410만~5510만원이다. 3.8 모델은 ▲프레스티지 6060만~6160만원 ▲파이니스트 7040만~7140만원이다. 하지만 개별소비세 5% 기준시 3.3 모델은 ▲럭셔리 4810만~4910만원 ▲프리미엄 럭셔리 5510만~5,610만원, 3.8 모델이 ▲프레스티지 6170만~6270만원 ▲파이니스트 7170만~7270만원으로 높아진다. 이에 제네시스는 6월 중 사전계약 고객에게 7월 이후 차량이 출고돼도 6월까지만 적용되는 개소세 인하 가격을 보장하기로 했다.

제네시스는 G80의 외장 디자인은 볼륨감을 한층 강화한 범퍼 디자인과 역동적인 형상의 신규 라디에이터 그릴 등으로 정제된 고급스러움을 연출했다. 실내 또한 주요 부위의 정교한 디자인 변경 및 고급 소재 확대 적용을 통해 감성품질을 극대화하는 등 전체적인 디자인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

람다 3.3·3.8 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의 성능 개선을 통한 연비 향상으로 경제성도 더욱 향상됐다. 이와 함께 지능형 안전 운전을 지원하는 기술인 '제네시스 스마트 센스'를 적용하고 어드밴스드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ASCC), 주행 조향보조 시스템(LKAS) 등도 탑재됐다.
제네시스 관계자는 "새롭게 제네시스 브랜드로 편입된 G80는 한층 진일보한 디자인, 향상된 연비, 각종 신사양 등 모든 측면에서 기존 모델 대비 상품성이 크게 향상된 것이 특징"이라며 "이미 국내 시장에 성공적으로 안착한 EQ900에 이어 G80까지 가세함으로써 전체적인 브랜드 인지도 향상은 물론 글로벌 판매 또한 크게 늘어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