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자산운용, 홍콩증시서 레버리지·인버스 ETF 상장

최종수정 2016.06.13 14:14 기사입력 2016.06.13 10:4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원규 기자] 삼성자산운용이 홍콩시장에서 레버리지·인버스 ETF 상품을 상장시켰다.

삼성자산운용은 13일 오전 홍콩증권거래소에서 구성훈 대표와 홍콩증권감독 위원회(SFC) 줄리아 렁 투자상품부 총괄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홍콩증시 최초로 KOSPI200과 TOPIX 지수에 연동해 2배로 움직이는 레버리지와 지수와 반대로 움직이는 인버스 ETF 4종을 상장 시켰다고 밝혔다.

이날 상장된 ETF는 삼성코스피200레버리지(SAMSUNG KOSPI200 DAILY(2X) Leveraged Product), 삼성코스피200인버스(SAMSUNG KOSPI200 DAILY(-1X) Inverse Product), 삼성토픽스레버리지(SAMSUNG TOPIX DAILY(2X) Leveraged Product), 삼성토픽스인버스(SAMSUNG TOPIX DAILY(-1X) Inverse Product) 등 4종이다.

구성훈 삼성자산운용 대표는 “한국 금융상품 역사에서 아시아권에서 가장 경쟁력이 있는 상품이 바로 삼성 ETF” 라며 “삼성의 레버리지와 인버스 ETF가 홍콩증시 최초 레버리지·인버스 ETF로 선정돼, 한국 자본시장의 위상을 높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자산운용은 약 2년 동안 홍콩 금융당국과의 협의를 거쳐 지난해 2월에 홍콩증시 최초로 지수선물을 이용한 파생형 ETF 2종을 상장시킨데 이어, 올 4월에는 홍콩증시 최초 실물자산 기반 WTI원유선물 ETF를 상장시켜 레버리지와 인버스ETF 상장 준비를 마친 바 있다.
김원규 기자 wkk091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