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방문위원회 “홍보대사 설현 교체 계획 없지만…” 사진 삭제

최종수정 2016.05.23 15:43 기사입력 2016.05.23 15:43

댓글쓰기

사진=한국방문위원회 홈페이지

사진=한국방문위원회 홈페이지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한국방문위원회가 최근 역사논란으로 도마에 올랐던 홍보대사 설현의 사진을 삭제했다.

한국방문위원회(이하 방문위원회)는 '2016~2018 한국 방문의 해'의 홍보대사로 AOA의 설현과 배우 이민호를 위촉했다.

하지만 지난 3일 한 케이블 방송에서 설현이 역사의식 논란에 휩싸이면서 방문위원회 홍보대사를 지속할 수 있을지 여부에도 관심이 모아졌다. 이에 방문위원회는 설현을 바꿀 의사가 없다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최근 방문위원회는 결국 공식 홈페이지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있던 설현의 사진을 모두 삭제했다. 현재는 이민호의 사진만 볼 수 있다.

방문위 관계자는 사진 삭제와 관련해 "홍보대사 교체는 계획이 없다. 사진 삭제와 아무 관련이 없다"고 전했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