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민주 "세월호 참사 속 '단원고 선생님 희생' 잊지 않아"

최종수정 2016.05.15 10:53 기사입력 2016.05.15 10:53

댓글쓰기

더민주 "세월호 참사 속 '단원고 선생님 희생' 잊지 않아"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15일 스승의날을 맞아 "세월호 참사 당시 양승진 선생님을 비롯한 단원고 선생님들의 숭고한 희생은 참 스승의 모습이 무엇인지 다시 한 번 일깨워줬다"고 밝혔다.

이재경 더민주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영원히 잊지 않겠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이같이 논평했다.

이 대변인은 "그러나 스승의 그림자도 밟지 않는다는 옛어른들의 말씀이 무색하게 흔들리는 오늘의 교권 현실을 보며 마음이 무겁다"라며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에 따르면 해마다 교권침해 사례가 크게 늘고 있고 그에 반비례해 교사들의 교직만족도는 떨어지고 있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이 대변인은 또한 "과열된 교육열과 과잉보호, 학력 위주의 경쟁적 사회풍토가 만들어낸 대한민국 교육현실의 어두운 단면이 아닐 수 없다"라며 "교육현장의 신뢰회복과 공교육 정상화를 위해 교육 당사자들이 머리를 맞대고 대책을 찾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변인은 이어 "더민주가 그길에 앞장서겠다"라며 "교육재정 확보와 교원 증대, 기간제 교사의 차별 금지 및 정규직화 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