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JTI 코리아, 문화가 있는 날 맞아 ‘사내 음악회’ 개최

최종수정 2016.04.28 08:53 기사입력 2016.04.28 08:53

댓글쓰기

‘찾아오는 문화, 참여하는 문화’로 사내 문화 이벤트
JTI 코리아, 문화가 있는 날 맞아 ‘사내 음악회’ 개최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JTI코리아는 27일 정부 주도의 '문화가 있는 날'에 적극 참여하고 임직원들의 문화 생활을 장려하기 위해 현악 4중주 팀을 초청해 사내 '음악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사내 게시판과 사보를 통해 문화가 있는 날 볼만한 문화공연 소식을 추천하며 직원들의 문화공연 관람을 적극 독려해온 JTI 코리아는 ‘찾아가는 문화, 참여하는 문화’를 모토로 임직원들이 보다 가까이서 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JTI 코리아 문화 이벤트’를 마련했다.

첫 이벤트로 현악 4중주팀을 초청해 ‘작은 음악회’를 개최했다. 이 날 공연은 바이올린, 첼로, 콘트라베이스로 구성된 현악 4중주 팀이 영화 타이타닉과 시네마천국의 오리지널 사운드트랙(OST)을 포함한 유명 클래식과 팝음악을 연주하며 임직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JTI 코리아는 평소 문화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사회공헌 활동과 창작환경이 열악한 신진 예술가 지원, 국내 전통문화의 세계화를 위한 지원 등 국내 문화예술에 대한 지속적인 후원과 관심을 가져왔다.

문화가 있는 날은 지난해 10월부터 적극 참여해왔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참여를 통해 국내 문화예술 발전에 이바지하고 문화의 소중한 가치를 임직원들과 함께 나눌 방침이다.
한편, 문화가 있는 날은 문화융성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다양한 문화시설의 문턱을 낮춰 국민들이 보다 쉽게 문화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2014년 1월부터 시행하고 있는 제다. 매달 마지막 수요일인 문화가 있는 날에는 전국의 주요 문화시설을 할인 또는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