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광주시시 보건환경연구원, 학교급식 식자재·음용수 등 안전성 검사

최종수정 2016.04.24 11:14 기사입력 2016.04.24 11:14

댓글쓰기

" 학교 급식실 303곳, 정수기 물·농산물 등 3000여 건 대상"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보건환경연구원은 시 교육청과 함께 학생들에게 제공되는 식기류와 음용수, 농산물에 대한 검사를 연중 실시한다.
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올해 광주지역 급식실을 갖춘 학교 303곳을 대상으로 칼, 도마, 식기 등 식자재 1500건, 정수기 물 1400건, 학교에 납품되는 농산물 100건 등 모두 3000건을 검사할 예정이다.

급식실에서 사용하는 칼, 도마는 대장균, 살모넬라균 등, 정수기물은 총대장균군, 탁도 등을 검사하고 학교급식에 공급되는 채소류, 과일류, 버섯류 등 농산물은 엔도설판 등 208종의 잔류농약검사를 한다.

서계원 미생물과장은 “지난 2014년 2949건, 2015년 2987건을 검사한 결과 모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며 “정부 3.0 기조에 따라 시 교육청과 함께 식중독 발생 유해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