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정우에 빠졌다”던 中톱배우 조미, 그림 선물에 “정말 신나요”

최종수정 2016.04.22 13:56 기사입력 2016.04.22 13:56

댓글쓰기

사진=조미 웨이보

사진=조미 웨이보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중국의 톱배우 조미가 화가로도 활동하고 있는 배우 하정우의 그림을 선물 받은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조미는 21일 자신의 중국 SNS 웨이보를 통해 하정우의 작품 사진을 들고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사진에서 조미는 살짝 미소를 지으며 두 손으로 하정우의 작품을 들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사진과 함께 “정말 신나요. 하정우의 그림을 받았어요. 고마워요”라는 글을 올렸다.

하정우의 팬인 것으로 알려진 조미는 과거 자신의 SNS에 하정우가 출연한 영화 ‘더 테러 라이브’ 포스터를 올리며 “그에게 빠졌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조미는 중국 유명 드라마 ‘황제의 딸’ 주인공으로 열연해 국내에서도 얼굴을 알린 유명 배우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