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EU에 이어 日도 구글 독점위반 조사 실시

최종수정 2016.04.22 09:58 기사입력 2016.04.22 09:5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가 독점금지법 위반 혐의로 미국 정보기술(IT) 회사 구글의 조사를 시작하자, 일본 공정거래위원회도 구글 등 IT 업계의 실태 파악에 나섰다고 니혼게이자이(日本經濟)신문이 22일 보도했다.

일본 공정위는 지난 2월 말부터 경제산업성과 함께 구글의 거래처를 대상으로 실태 조사를 시작했다. 구글이 일본에서도 지배적 지위를 남용했는지 조사하는 한편, 부당한 요구나 일방적 계약이 있었는지도 밝혀내기 위해서다.

하지만 IT 업계 내에서 구글의 영향력이 워낙 크다 보니, 보복을 두려워한 일본 기업들이 정보 제공에 응하지 않아 조사가 난항을 겪고 있다고 신문은 전했다.

지난 1990년대 공정위가 마이크로소프트를 적발했을 때만 해도 일본 기업들이 외국 IT 기업에 대해 목소리를 높일 수 있는 환경이었지만, 지금은 일본 기업들의 힘이 약해져 그러기 힘들다는 것이다.

한 공정위 관계자는 "당시만 해도 마이크로소프트의 (일방적) 태도에 분노한 소니 등이 보복을 각오하고 많은 정보를 제공해 주었다"며 "이제는 일본 대기업들도 목소리를 내기 힘들다"고 말했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