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남대 ‘개교60주년’, 구성원 사명선언문 선포 등 기념행사

최종수정 2018.08.14 22:01 기사입력 2016.04.21 17:39

댓글쓰기

한남대 이덕훈 총장이 '개교 60주년' 행사에서 구성원들에게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 한남대 제공
[아시아경제(대전) 정일웅 기자] 한남대는 21일 교내 정성균선교관에서 학생·교수·직원 등 400여명이 모여 사명선언문을 선포하는 ‘개교 60주년’ 기념행사를 가졌다. 사명선언문은 ‘사회 정의와 세계평화, 지역발전에 기여하는 글로컬 인재 양성’을 모토로 작성됐다.

이날 이덕훈 총장은 故 찰스 데이비스의 아들 닐 데이비스 부부를 초청, 감사패를 전달하는 시간도 가졌다. 고인은 교정 내 ‘린튼(인돈) 기념관’을 시작으로 선교사촌 일대와 다수 건물을 설계한 건축가로 그의 아들 역시 미국 현지에서 유명 건축가로 활동하는 중이다.

이 총장은 대학 설립 초창기에 성문학과 교수로 부임해 20년간 교단에 머물렀던 故 존 무어(한국명 모요한) 선교사의 아들 윌리엄 무어 선교사 부부에게도 감사패를 증정했다.

또 ▲사진으로 보는 한남 60년사 ▲60주년 기념 설교집 ▲선교사 열전 ▲출판기념회 ▲풋 프린팅 동판(이 총장 취임식 당일 제작) 제막식 등의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대학 설립과 지나간 시간의 흔적을 되짚어가는 시간을 마련했다.

이에 앞서 대학은 지난 14일 지역 내 각종 기관과 복지시설 등을 순회하며 ‘개교 60주년 감사의 떡’을 돌리는 형태로 대학의 역사를 지역과 함께 공유하는 계기도 가졌다. 이어 내달 중 지역 사회를 섬긴다는 취지로 ‘맞춤형 대학생 봉사프로그램’을 기획·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봉사프로그램은 대학 총학생회가 주축이 돼 학생과 교직원이 동참, 중리시장 등 대전지역 전통시장을 방문해 환경정화활동을 펼치는 한편 전통시장 내에서 물건을 구입 후 복지시설에 전달하는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덕훈 총장은 “지난 60년간 한남대를 사랑하고 아껴온 모든 분들게 감사함을 전한다”며 “교내 학생과 교수, 직원, 동문, 이사회는 앞으로도 지역 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새로운 60년, 새로운 한남’의 새 역사를 일궈가기 위해 꾸준히 정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대전=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