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편의점에서 전기차 충전한다

최종수정 2016.03.25 08:44 기사입력 2016.03.25 08:44

댓글쓰기

GS리테일,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조윤성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대표(좌측에서 3번째), 박규호 한국 전기차 충전서비스 주식회사 대표이사(좌측에서 4번째)와 양사의 임직원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조윤성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대표(좌측에서 3번째), 박규호 한국 전기차 충전서비스 주식회사 대표이사(좌측에서 4번째)와 양사의 임직원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GS리테일 이 전국 오프라인 점포망을 이용해 친환경 전기차 충전 서비스 인프라를 구축한다.

GS리테일은 지난 24일 한국전기차충전서비스와 전기차 충전 인프라 구축 사업에 관한 전략적 제휴 및 친환경 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진행했다.

제3회 국제전기자동차엑스포 행사장인 제주국제컨벤션센터에서 진행된 이번 업무협약에서 GS리테일과 한국충전은 ▲전기 자동차 시장 확대를 위한 충전 인프라 구축 협력 ▲충전 인프라 기반 신규 사업·서비스 공동 개발 ▲전기 자동차 보급 활성화 및 충전인프라 구축 확대를 위한 공동 협력 ▲전기 자동차 충전인프라 구축을 위한 다양한 인적 교류를 진행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업무협약이 체결됨에 따라 전기차의 사용이 많은 제주도 지역 GS25를 시작으로 지역별 전기차 보급 추이에 맞춰 전국 GS25와 GS수퍼마켓으로 전기차 충전 서비스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GS리테일은 성공적인 전기차 충전서비스 인프라 구축과 함께 향후에는 전기차 판매도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조윤성 GS리테일 편의점 사업부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GS리테일의 전국 오프라인 점포를 활용한 친환경 전기차 충전서비스를 본격적으로 진행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됐다"면서 "철저한 준비와 실행을 통해 고객의 편의를 높일 수 있는 전기차 충전 서비스 인프라를 성공적으로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충전은 2015년 8월31일 전기차 유료충전서비스 제공을 목적으로 한전, 현대기아차, KT, 비긴스, 제주스마트그리드협동조합이 출자하여 설립된 회사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