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라, 728억 규모 울산신항 북항 방파호안 공사 수주

최종수정 2016.03.24 14:06 기사입력 2016.03.24 14:06

댓글쓰기

자료:한라

자료:한라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한라 컨소시엄이 울산신항 북항 방파호안 축조공사를 약 728억4300만원에 수주했다.

한라는 해양수산부 울산지방해양수산청에서 발주한 '울산신항 북항 방파호안 축조공사'의 실시설계 적격자로 한라 컨소시엄이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한라는 지난달 12일 열린 대안입찰 설계심의에서 92.48점을 획득하며 1위를 기록했고, 이후 23일 종합평가를 통해 최종 실시설계적격자로 선정됐다.

이번 공사는 울산광역시 남구 황성동 전면해상에 605m 연장의 방파호안과 부대공 1식을 건설하는 공사다. 한라지분이 45%이며, 고려개발, 계룡건설 등이 컨소시엄으로 참여하게 된다. 공사기간은 착공일부터 1095일(36개월)이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