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역대 최대 규모 창업 경진대회 '도전! K-스타트업 2016' 열린다

최종수정 2016.03.14 12:00 기사입력 2016.03.14 12:00

댓글쓰기

미래부, 교육부, 국방부, 중기청 통합 창업 경진대회
4월 15일까지 모집…100여개 팀 총 상금 10.8억원
멘토링, 마케팅 등 후속지원까지


역대 최대 규모 창업 경진대회 '도전! K-스타트업 2016' 열린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 성공 잠재력을 가진 예비·초기 창업자를 발굴·육성하고, 전국적인 창업 열기 확산을 위해 각 부처별로 운영하던 창업 경진대회를 연계해 최상위 대회로 통합한 '도전! K-스타트업 2016'이 개최된다.

미래창조과학부와 교육부, 국방부, 중소기업청은 지난 2014년부터 전국 단위 창업 경진대회를 공동으로 운영해 온 미래부와 중기청 외에도 교육부와 국방부가 함께 참여함으로써 대한민국 최대·최고 창업경연의 장이 열린다고 14일 발표했다.

이들 4개 부처는 '도전! K-스타트업 2016'이라는 통합 브랜드 하에 각 부처별 예선리그 대회를 통해 우수 창업자(100여개팀)를 발굴한 후, 지역 창조경제혁신센터와 연계한 집중멘토링 지원과 함께 6월부터 시작되는 통합본선을 통해 치열하게 경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미래부(혁신리그)의 '창조경제혁신센터 창업스타'는 혁신센터를 기반으로 지역 창업자 및 센터별 특화분야 창업기업 발굴을 중심으로 하고, 중기청(창업리그)의 '대한민국 창업리그'는 청년창업사관학교, 창업선도대학 등 창업지원사업 이후 아이템에 대한 객관적인 검증과 평가가 필요한 창업자들을 주요 대상으로 한다.

올해 처음 참여하는 교육부(학생리그)는 '창업유망팀 300'이라는 이름으로,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 등 전국 대학으로부터 대학창업팀을 추천받은 뒤 대학 창업문화 행사 '창업지락(創業知樂)'에서 통합본선 진출팀을 가릴 예정이다.

국방부(국방리그)는 군 장병들의 창의적 활동에 대한 동기부여와 창업지원을 통한 성공적인 사회진출 준비를 위해 '국방 Startup 챌린지'를 신설한 경우로, 전군 현역 군인을 대상으로 아이디어를 모집한 후, 창업교육과 사업계획 구체화 과정을 통해 유망 창업자를 선발할 계획이다.

이번 '도전! K-스타트업 2016'에는 글로벌 예선을 통해 해외 유학생 창업팀 등이 참여할 수 있도록 하여, 글로벌 창업인재들과의 교류 및 생태계 다양성 확보 등 글로벌화를 지향하고 있다.

오는 4월 15일까지 참가자 모집을 통해 약 6개월 간의 대장정이 시작되는 '도전! K-스타트업 2016'은 대상 2억원, 최우수상 1억원을 포함하여 총 상금 10억8000만원에 도전하는 열띤 창업경연의 무대가 될 전망이다.

시상 이후에도 후속지원에 중점을 둘 계획으로, 혁신센터의 보육기업으로 집중멘토링과 사업화 지원뿐만 아니라 창의상품으로 유통·판매가 가능한 아이디어들은 판로·마케팅 등을 패키지로 지원하게 된다.

특히, 지난 대회와 달리 크라우드펀딩을 통한 자금 모집, 민간 엑셀러레이터와 연계한 투자유치 지원, KIC와 연계한 글로벌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참가 등 기업별 특성에 맞는 다각적이고 체계적인 후속지원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지난 2년간 미래부·중기청 공동 대회를 통해 발굴된 창업기업들은 대회과정과 후속지원을 통해 매출증가와 투자유치 등의 가시적인 성과와 함께 세계가 주목하는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다.

발열기능 고보습 손발팩을 개발하여 지난 2014년 '창조경제대상 : 슈퍼스타 V'에서 중기청장상을 받은 '엔젤아로마스토리'는 대회 이후 일본, 몽골, 러시아 등으로의 진출에 성공한 후, 지난해 12월 중국 유통사와 100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글로벌 무대로 시장을 넓혀 가고 있다.

같은 대회에서 점자 스마트워치로 미래부 장관상을 받은 'DOT'는 대회과정 중에 창업에 성공했고, 대회 이후 SK텔레콤의 '브라보 리스타트' 프로그램과 연계·지원으로, ITU 텔레콤월드 최우수 기업가상, MWC 2016 전시회 참가, 정식 출시 전 1만대 사전 수출계약 등 글로벌 무대에서 인정받는 기업으로 성장했다.

3월 15일 구글캠퍼스 서울을 시작으로 모집기간 동안 각 지역 혁신센터와 지역 대학, BI센터 등이 협력해 '도전! K-스타트업 2016' 설명회가 열릴 예정이며, 이 자리에는 지난 대회 수상자 또는 유명 창업자의 강연을 통해 창업비법을 소개할 예정이다.

자세한 지역설명회 일정은 참가접수가 이루어지는 창조경제타운(http://www.creativekorea.or.kr)과 K-Startup 홈페이지(http://www.k-startup.go.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