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SK하이닉스 남자 핸드볼구단 'SK 호크스' 출범

최종수정 2016.02.29 11:26 기사입력 2016.02.29 11:2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SK하이닉스의 남자 핸드볼 구단인 'SK 호크스'가 공식 출범했다.

SK하이닉스는 29일 충북 청주시 더빈 컨벤션 센터에서 'SK호크스' 창단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SK호크스 선수단은 오세일 감독, 황보성일 코치 등 코칭스텝 3명과 백원철, 이창우, 정수영 선수 등 15명의 선수진 등 총 18명 규모로 구성됐다. SK하이닉스는 코칭 스텝과 선수진 선발을 공개 진행했다.

구단명은 호크스(Hawks)로 남자 핸드볼의 비상을 바라는 염원을 담아 매처럼 진취적이고 높이 날아오라는 의미를 담았다.

연고지는 SK하이닉스 사업장이 있는 지역 중 10개 초중고 핸드볼팀을 보유하고, 중복되는 연고 구단이 없어 매년 전국 체전 출전이 가능한 충청북도로 결정했다. SK하이닉스는 향후 선수단 규모를 국가대표 수준을 목표로 20여명 규모로 확대할 방침이다.
이날 창단식에는 최태원 SK그룹 회장, 박성욱 SK하이닉스 사장, 충청북도 지사, 이승훈 청주 시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박성욱 SK하이닉스 사장은 "충청북도를 비롯해 SK호크스 창단을 지지해준 모든 분들께 감사 드린다”면서 선수단에 "남자핸드볼이 세계 속에서 더욱 높이 솟아오르는 국민의 스포츠로 성장할 수 있도록 SK호크스가 패기를 갖고 도전해 달라"고 당부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