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스카이라이프, LH와 임대아파트 수신설비 개선

최종수정 2016.02.29 08:58 기사입력 2016.02.29 08:58

댓글쓰기

KT스카이라이프, LH공사와 공동사업협약 체결

KT스카이라이프, LH공사와 공동사업협약 체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KT 스카이라이프 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임대아파트의 낡은 방송공동수신설비를 개선한다.

KT스카이라이프는 지난 26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본사 대회의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이와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공동사업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양사는 1990년부터 2003년까지 13년간 LH 임대주택에 입주한 총 18만여 세대 가운데 낡은 방송 공동 수신 설비로 불편을 겪고 있는 15만여 세대에 우선으로 새 설비를 지원한다.

새 설비는 아파트에서 지상파방송과 위성방송, FM라디오방송 등을 공동 수신하기 위해 설치하는 수신안테나와 선로, 증폭기, 분배기, 부속설비 등이다.

KT스카이라이프는 다음달부터 2017년 말까지 약 60억원을 투자해 낡은 방송선로와 방송신호 증폭기를 고품질 장비로 교체한다는 계획이다.
이석수 KT스카이라이프 영업본부장은 “관련 법규상 2003년까지는 TV수신을 위한 아파트 선로가 단일배선으로 구성돼 해당 시설이 노후하면 TV시청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았다”며 “새 설비로 교체하면 가구별 TV수신 단자를 통해 불편 없이 UHD를 포함한 위성방송 신호를 원활하게 수신할 수 있어 아파트 입주민의 방송 시청권 확보에 큰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