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민의당 사무총장에 박선숙 전 의원

최종수정 2016.02.05 12:33 기사입력 2016.02.05 12:33

댓글쓰기

사진 = YTN 방송화면 캡처

사진 = YTN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국민의당은 사무총장에 안철수 상임공동대표의 측근인 박선숙 전 의원이 임명했다.

5일 서울 마포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와 협의한 결과 이 같이 결정했다고 최원식 대변인이 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안 대표와 함께 국민의당 공동대표직인 천정배 공동대표는 이날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사무총장은 당내에서 전체를 총괄하는 자리고 누구보다도 대표와 호흡이 맞아야한다"며 "안 대표 뿐만 아니라 제 입장에서도 호흡이 맞는 그런 인물로 생각돼 함께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 대변인에 따르면 국민의당은 정치혁신특별위원회와 민생살림특별위원회 설치를 의결했으며 정치혁신특별위원회 위원장은 천정배 공동대표, 부위원장은 문병호 의원을 임명했다.

또한 신설되는 민생살림특별위원회 위원장은 안 대표가 선임됐다. 산하 경제재도약추진위원회 위원장에는 유성엽 의원이 임명됐다.
대변인에는 김경록 전 창당준비위원회 공보단장과 장진영 변호사가 추가 임명됐다. 이로써 국민의당 대변인은 최 대변인과 김경록·장진영 대변인 세 명으로 늘었다.

한편 박선숙 전 의원은 지난 2012년 안철수 무소속 대선후보 캠프의 선거총괄역을 담당하는 등 지금까지 당의 창당준비위원회 집행위원장 직을 역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