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상의, 광산세무서 신설 추진 서명운동 전개

최종수정 2016.01.20 14:31 기사입력 2016.01.20 14: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선강]

광주상공회의소(회장 김상열)는 지난 19일부터 광주지방세무사회와 공동으로 광주광역시 광산구와 전라남도 영광군을 관할구역으로 하는 ‘(가칭)광산세무서’ 신설 추진을 위해 서명운동을 전개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서명을 원하는 시민은 광주상공회의소, 광주지방세무사회, 서광주세무서 신고창구 등에서 가능하며 내달 29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광주상의는 광산구가 산업단지 개발 등의 효과로 기업이전과 인구 유입 등이 급격히 증가 추세에 있고, 광산구 및 영광군에 있는 기업인과 주민들이 서광주세무서로 세무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최장 43km를 이동함으로써 그에 따라 사회·경제적 손실을 감수 하고 있다고 판단하고 있다.

광주상의 관계자는 “2006년 이후 광주국세청 내 세무서 신설이 전혀 없는 것에 반해 지역 규모와 특성이 비슷한 대전지역은 2개 세무서가 신설돼 지역민들의 상대적 박탈감이 크다”며 “이번 서명운동 추진으로 광산세무서 신설을 위한 지역민 여론 조성과 공감대가 형성돼 올해에는 반드시 새로운 세무서가 설치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광주상의는 지난해 6월에도 (가칭)광산세무서 설치를 청와대를 비롯한 정부부처에 건의한 바 있다.


박선강 기자 skpark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