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심혜진, 윤상의 아내로,두 아이의 엄마로…여전한 미모

최종수정 2016.01.20 14:06 기사입력 2016.01.20 14:06

댓글쓰기

심혜진 사진=tvN 캡쳐

심혜진 사진=tvN 캡쳐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윤상의 아내 심혜진이 두 아들과 빼어난 미모로 스튜디오를 환하게 밝혔다.

19일 방송된 tvN '집밥백선생 집밥대첩'에서는 네 제자 윤상, 김구라, 송재림, 윤박이 그간의 수업 결과를 평가받는 요리 대결 2차전을 펼쳤다. 이들은 가족들을 위한 요리를 만들었고 도전자들의 가족이 직접 스튜디오에 출연했다.

이날 '집밥백선생'을 위해 윤상 아내 심혜진과 아들 이찬영,준영 군이 약 1년6개월만에 한국을 찾아 눈길을 끌었다.

스튜디오에 등장한 윤상의 가족은 우월한 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심혜진은 두 아이의 엄마라고는 믿기지 않는 독보적인 청순 미모를 과시해 감탄을 자아냈다. 두 아들 역시 윤상과 심혜진을 닮아 훈훈한 외모를 선보였다.

심혜진은 백종원에게 "라면만 끓여먹던 남편 윤상이 '집밥 백선생' 이후 제대로 된 밥을 차려 먹는다. 얼굴이 무척 좋아졌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