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금호타이어 채권단, 주간사 선정 착수

최종수정 2016.01.14 16:06 기사입력 2016.01.14 16:06

댓글쓰기

14일 IB 10여곳에 입찰제안요청서 발송

금호타이어. 사진=금호타이어 홈페이지 캡처

금호타이어. 사진=금호타이어 홈페이지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강구귀 기자] 금호타이어 채권단이 매각 타당성 조사 주간사 선정에 나섰다. 채권단은 주간사가 선정되면 주간사로부터 매각 일정, 가격을 제안받아 매각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14일 금호타이어 채권단에 따르면 이날 채권단은 금호타이어 주식 42.1%(6636만9000주)의 매각 타당성 조사 주간사 선정을 위한 입찰제안요청서(RFP)를 투자은행(IB) 10여곳에 발송했다.
채권단이 내달 초 주간사 선정을 마치면 주간사는 타당성 조사에 들어간다. 타당성 조사는 업황과 주가 전망 등을 고려해 금호타이어를 매각하는 게 적절한지 여부를 조사하는 작업이다.

앞서 금호타이어는 2009년 말 워크아웃에 들어간뒤 지난 2014년 말 워크아웃을 졸업했다.

강구귀 기자 ni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