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나이벡, 뼈이식재 OCS-B 이란 판매 허가 획득

최종수정 2016.01.04 13:42 기사입력 2016.01.04 13: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나이벡 은 자사의 주력제품인 소뼈유래 뼈이식재 OCS-B가 이란 식약청으로부터 판매 허가를 받았다고 4일 밝혔다.

나이벡은 지난 2014년 12월 이란의 수도 테헤란 소재 A 치과재료 및 의약품 유통회사와 120만 달러 상당의 수출 공급 계약을 이미 체결했다. 앞서 지난달에는 동일제품인 OCS-B와 펩타이드 융복합 제품 OssGen-X15 등이 스웨덴 노벨바이오케어와 76억5000여만 달러의 수출 공급 계약을 맺었다.

이란은 지난해 말 현재 인구 7000여만명에 원유 생산량 세계 제 4위의 산유국으로 최근 중동지역의 중심국가로 부상하고 있다.

나이벡 관계자는 "이미 기존 뼈이식재가 미국 유럽 대만 등으로 제품을 수출하고 있는 가운데 중동 이란으로부터 판매허가를 받았고, 또 글로벌 최상위 기업과의 계약이 최근에 체결됨에 따라 2016년도에는 의료기기 수출 관련 매출의 큰 신장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민영 기자 argu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