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UFC194' 코너 맥그리거, 순식간에 챔피언 등극…1R 13초에 KO

최종수정 2018.09.12 22:17 기사입력 2015.12.13 15:23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코너 맥그리거가 순식간에 새로운 챔피언에 등극했다.

13일(한국시간) 맥그리거는 미국 네바다주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리는 UFC 194에서 열린 페더급 타이틀전에서 조제 알도를 1라운드 13초 만에 KO로 꺾었다.
맥그리거는 15연승을 달리며 새로운 UFC 페더급 챔피언에 올랐다. 반면 알도는 8차 방어에 실패하며 타이틀을 내줬으며, 생애 첫 KO패의 굴욕을 당했다.

원래 두 선수의 맞대결은 올 여름에 열릴 예정이었다. 하지만 경기를 얼마 남겨두지 않은 상황에서 알도가 부상을 당해 경기가 성사되지 않았다. 이에 맥그리거는 "알도가 도망간 것"이라며 조롱을 퍼부었고, 알도 대신 상대한 채드 멘데스를 꺾었다.

두 사람의 경기는 눈 깜짝할 사이에 끝났다. 알도의 공격에 맥그리거가 곧바로 카운트 펀치를 날렸다. 알도는 그대로 쓰러졌고, 맥그리거가 펀치를 퍼붓자 심판은 경기를 중단시켰다.
한편 이날 경기로 인해 맥그리거는 2011년 이후 이어온 연승을 15로 늘렸다. 반면 알도는 챔피언 벨트와 함께 2006년부터 만들어온 18연승 기록이 깨지고 말았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AD
  • 관련 기사

    UFC 코너 맥그리거, 멘데스 TKO로 격파…조제 알도와의 승부는?

함께 본 뉴스

새로보기

오늘의 화제 컨텐츠

AD

포토갤러리

  • [포토] 클라라 '완벽한 S라인' [포토] 현아 '왜 이렇게 힙해?' [포토] 나연 '상큼한 미소'

    #국내핫이슈

  • [포토] 서현 '청순미 끝판왕' [포토] 설현 '명품 쇄골 라인' [포토] 박민영 '화사한 미모'

    #연예가화제

  • [포토] 로제 '조각인가' [포토] 한소희 '매혹적인 눈빛' [포토] 리사 '독보적인 분위기'

    #스타화보

  • [포토] 조이 '잘록한 허리' [포토] 솔라 '탄탄한 몸매' [포토] 신수지 '여전한 건강미'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완벽한 건강미' [포토] 킴 카다시안 '넘사벽 카리스마' [포토] 킴 카다시안 '파격적 패션'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