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내딸 금사월’ 기찻길 뛰어들어 백진희 구한 윤현민 ‘로맨틱 프러포즈’

최종수정 2015.12.07 11:58 기사입력 2015.12.07 11:58

댓글쓰기

사진=엔터테인먼트아이엠 제공

사진=엔터테인먼트아이엠 제공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내 딸 금사월’ 윤현민이 백진희에게 프러포즈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윤현민의 소속사 엔터테인먼트아이엠 측은 7일 MBC 주말드라마 ‘내 딸 금사월’ 강찬빈(윤현민 분)의 기찻길 프러포즈 촬영 현장 사진들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은 지난 6일 방송에서 아버지 강만후(손창민 분)에게 납치된 금사월(백진희 분)이 기차에 치일 위기에 처하자 사월을 구하기 위해 기찻길에 뛰어든 찬빈의 모습을 담고 있다.

찬빈은 사월을 구하고 반지 프러포즈를 했고 두 사람은 다시 한 번 사랑을 확인하며 키스를 했다.

윤현민은 등장 초반 허세 재벌 2세에서 사랑을 위해서는 모든 것을 포기할 줄 아는 남자로 변화하면서 시청자들에게 많은 호평을 얻고 있다.
한편 ‘내 딸 금사월’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