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유재석 깜짝 출연한 ‘내딸 금사월’ 시청률 26.7% 기록

최종수정 2015.11.23 08:22 기사입력 2015.11.23 08:22

댓글쓰기

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유재석이 출연했다. 사진=MBC '내딸 금사월' 캡처

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유재석이 출연했다. 사진=MBC '내딸 금사월'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MBC 주말드라마 ‘내딸 금사월’에 방송인 유재석이 깜짝 출연한 가운데 시청률이 상승해 눈길을 끌고 있다.

23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21일 방송된 MBC ‘내딸 금사월’은 전국 기준 시청률 26.7%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 시청률 23.9%보다 2.8% 포인트 상승한 수치다.
이날 방송에는 유재석이 득예(전인화 분)의 수행비서와 예술 비서로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앞서 ‘무한도전’에서는 연말을 맞아 멤버들의 하루를 경매하는 자선 경매쇼 ‘무도 드림’을 진행해 유재석은 ‘내딸 금사월’ 팀에게 낙찰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